'보신각'에 관한 글 2개

행복은 조작순


MBC 신경민 아나운서의 마지막 멘트다.
촛볼 현장음을 적절히 조작하여 방송에 내보낸 KBS의 개같은 수작을 비꼬는 멋진 멘트였다.?

현장에 있던 사람들은 왜 조작되었는지 확실하게 알 것이다.?

KBS제작국장이라는 작자가 오히려 자기들의 프로그램 제작에 당시 촛불 참여자들이 심각한 방해를 했다는 발언에 두번 화가 난다.?

정말 끝도 없이 흘러가는 비극적 현 상황에 대해서 민감하게 촉수를 세우고 있자. (물론 절망은 희망으로 바뀌지 않는다. 적어도 MB정권하에서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01/04 07:43 2009/01/04 07:43
보람말 : , , , , ,
글 걸기 주소 : http://jis.pe.kr/road/?/trackback/434

덧글을 달아 주세요

  1. grace 2009/01/06 18:12 고유주소 고치기 답하기

    아놔.. 미투데이 너무 힘들어! 오빠 주소 알 수도 엄꼬..
    청첩장 주소를 뿌리려니 어떻게 연결을 해봐야 말이지.
    즐겨찾기같은거 어떻게 하지?;;
    암튼 청첩장 댓글에다 남겨요.

    http://ilove1t.com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촛불현장에서

더 이상의 보신각 제야의 종소리가 희망을 주는 메시지는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종각역 주변을 빽빽히 메운 전경차량 버스와 전경들의 배치는 지나다니는 사람들의 통행을 방해하며 곳곳에서 불편을 가증시켰다.?

무엇이 두려웠을까?

올해 마지막날 새해 첫날을 맞으려는 사람들과 현 정부를 비판적 시각으로 보고 있는 촛불시위에 참여한 국민들에게 경찰을 투입할 정도로 급박한 상황이었을까? 거짓말 투성이의 현정부가 사용할 수 있는 오직 하나의 대안 그것은 공안정치의 복원밖에 없는지 의문이 든다.?

이러다가 우리가 믿고 있는 자유민주주의사회는 특정인의 명령에 복종하고 아부하는 것을 말하는 것으로 변질될까봐 염려스러웠다.?

영풍문고에서 잠깐 기다리던 시간동안 짧은 대화를 나누었던 커피숍에서의 시간 이후 촛불시위 군중은 간데없고 경찰들만 자리를 차지하고 있어 이미 시위가 끝난 줄 알고 전철을 타고 귀가했다._ 나중에 뉴스를 접하고 안타까왔지만...

나라를 구한다는 것...그것이 공안정치를 복원시키는 것인지 의심스러운 하루다.
2009/01/01 19:02 2009/01/01 19:02
글 걸기 주소 : http://jis.pe.kr/road/?/trackback/433

덧글을 달아 주세요

[로그인][오픈아이디란?]